로고

5일,서울에서「2024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개최

아프리카 국가와의 지속적인 협력 체계 구축
우리 기업들이 참여를 희망하는 인프라 사업에 대한 정보교류의 기회 제공

문학모 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19:23]

5일,서울에서「2024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개최

아프리카 국가와의 지속적인 협력 체계 구축
우리 기업들이 참여를 희망하는 인프라 사업에 대한 정보교류의 기회 제공

문학모 기자 | 입력 : 2024/06/04 [19:23]
본문이미지

▲   국토교통부 제공

  [문학모 기자] 국토교통부는 「2024 한-아프리카 인프라 포럼」을 6월 5일 서울에서 개최한다 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아프리카 국가와의 지속적인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 포럼에는 아프리카 정상 중 탄자니아 대통령, 르완다 인프라부 장관, 케냐 도로교통부 장관, 가나 도로부 장관, 가나 도로청장 (국제기구)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아프리카수출입은행(Afrexim Bank), 국제금융공사(IFC) 주요 인프라 관련 장·차관 등 고위급 인사가 초청 됐고 국가간 고위급 면담, 사업 설명회, 비즈니스 미팅을 개최한다. 

 

또한 우리 기업에는 아프리카에 대한 새로운 사업 정보와 발주처와의 직접적인 교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인프라 포럼에서는 우리 기업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아프리카 지역의 투자 현황과 경제 전망 논의와 국내외의 다양한 각종 투자재원 활용 사례도 소개도 이어진다.

 

개회식에서는 각국 각료급 인사들의 발표 세션을 진행한다.

 

우리나라에서는 김형렬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이 신도시 개발 수요가 높은 아프리카 국가들을 대상으로 정부 주도로 건설 중인 행복도시 개발사례를 설명한다.

 

케냐, 가나, 르완다, 우간다 등의 장관들도 우리 기업이 관심 있는 각국 인프라 분야의 비전과 개발 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사업설명회에서는 현재 국토교통 관련 공기업이 사업 참여를 추진 중인 한-아프리카 협력사업 위주로 발주기관의 사업 내용을 소개한다.

 

비즈니스 미팅에서는 우리 기업들이 참여를 희망하는 인프라 사업에 대한 정보교류의 기회를 제공한다.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은 관계기관들과 함께 인프라 관련 장관들과 양자 면담을 실시하고, 아프리가와 국내 주요 기관과의 협력사업 추진방안 등 아프리카 각국과의 인프라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특히,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은 지난 4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특사 자격으로 방문하였던 르완다의 인프라부 장관과 앞으로 동반 상생 협력 파트너로 지속 협력해 나가기로 합의하고, ‘스마트시티, 인프라 및 모빌리티 협력 업무협약(MOU)’를 체결한다.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앞으로 우리나라와의 인프라 협력을 필요로 하는 아프리카 국가들과 상호 호혜적이고 미래지향적인 방향으로 관계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힐 예정이다.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기자 사진
문학모 기자/경기도지사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