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화성시, 13일부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사업 지원

옥외간판 교체, 인테리어 개선 등 약 100여 개 업체에 분야별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

문학모 | 기사입력 2023/03/06 [15:03]

화성시, 13일부터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 사업 지원

옥외간판 교체, 인테리어 개선 등 약 100여 개 업체에 분야별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

문학모 | 입력 : 2023/03/06 [15:03]


[문학모 기자] 화성시가 코로나19 장기화와 경제 불황 등으로 어려운 소상공인을 돕고자 ‘경영환경개선 사업’을 준비했다. 

 

옥외 간판 교체부터 키오스크 구입비 등 경영 안정화에 필요한 실질적인 지원책이다. 

 

지원 대상은 화성시 관내 창업 6개월 이상 소상공인 중 지난해 매출액이 3억 원 이하인 소상공인 약 100여 개 업체이다.  

 

지원 분야는 ▲옥외간판 교체 ▲인테리어 개선 ▲안전위생설비 지원 ▲시스템 개선 총 4개 분야이다. 

 

간판과 인테리어, 안전위생설비, 키오스크는 최대 300만 원까지, 시스템 개선 분야 중 POS기 구입은 최대 150만 원, 스마트오더는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된다.    

 

공급가액의 100%를 지원하며, 부가세와 지원금액을 초과한 부분은 본인이 부담해야 한다.

 

신청은 오는 13일부터 17일까지 화성시청 홈페이지 시정알림방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은 후 화성시 자원봉사센터 1층 공감소통방으로 방문하거나 한국생산성본부 소상공인성장센터로 우편접수하면 된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소상공인이 곧 지역경제의 활력”이라며, “위기를 이겨내고 새롭게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사진
문학모 기자/경기도지사장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