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천안 용곡눈들구역, 분양전환 공공임대주택 500호 공급 본격 추진

- 천안시, 충남도·충남도개발공사·천안도시공사...업무협약 체결

강순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2/21 [18:45]

천안 용곡눈들구역, 분양전환 공공임대주택 500호 공급 본격 추진

- 천안시, 충남도·충남도개발공사·천안도시공사...업무협약 체결

강순규 기자 | 입력 : 2024/02/21 [18:45]
본문이미지

▲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 본격 추진/사진:충남도 제공    

 

본문이미지

▲ 21일 충청남도, 충청남도개발공사, 천안도시공사와 분양전환 공공임대아파트 공급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사진:천안시 제공    

 

[더존뉴스=강순규 기자]충청남도와 천안시, 충청남도개발공사, 천안도시공사는 21일 분양전환 공공임대아파트 공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을 본격 추진하기로 했다.

 

천안 용곡눈들 도시개발사업 구역 내애 신혼부부 등 무주택자를 위한 분양전환 공공임대아파트 500호가 들어서는 것.

 

도시리브투게더는 신혼부부를 포함한 무주택자의 주거 안정을 위한 사업으로 일정 기간 거주 후 구입이 가능한 분양전환형 임대주택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천안시는 토지매입비를 비롯한 행정 지원과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고 충청남도는 사업비 지원과 총괄계획을 맡는 가운데, 충청남도개발공사와 천안도시공사는 △건설 △입주자 모집 및 선정 △관리 운영 등 사업 시행 전반에 관한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천안시 도심에 위치한 용곡눈들구역에 양질의 공공임대주택이 공급되면 많은 청년과 신혼부부 사이에 큰 호응을 얻을 것”이라며, “믿을 수 있는 품질과 철저한 안전 관리를 통해 전국에서 벤치마킹하는 정책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본문이미지

▲ 충남형 도시리브투게더 사업 본격 추진/사진:충남도 제공     

김태흠 지사는 "주거 마련 부담을 덜어줘야 젊은이들이 결혼과 출산에 눈을 돌릴 수 있을 것"이라며 '리부투게더가 확실한 주거사다리가 돼주고 안정적인 주거환경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김태흠 지사는 충남의 미래를 건설한다는 마음으로 전 지역에 리브투게더를 확대하고 오는 3월 내포신도시 착공을 시작으로 천안직산과 아산을 넘어 공주까지 도시리브투게더 5000호 건설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것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