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과천시, 설맞이 과천토리 인센티브 10%로 확대 제공

2월 1일부터 29일까지 한 달간, 예산 소진 시 자동 종료

신부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11:18]

과천시, 설맞이 과천토리 인센티브 10%로 확대 제공

2월 1일부터 29일까지 한 달간, 예산 소진 시 자동 종료

신부경 기자 | 입력 : 2024/02/01 [11:18]

▲ 과천시 지역화폐 과천토리


[신부경 기자] 과천시는 설 명절을 맞아 2월 한 달간 지역화폐 ‘과천토리’ 인센티브를 6%에서 10%로 확대 제공한다고 밝혔다.

 

과천시는 소비가 증가하는 명절을 대비해 인센티브율을 높여 명절을 나는 시민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가맹점의 매출 증가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만 14세 이상 시민이면 현금 및 신분증 지참 후 관내 농협 9개소에서 지류형 및 카드형 지역화폐를 구매할 수 있으며, 경기지역화폐 앱에서도 카드 발급 신청을 한 뒤 카드형 지역화폐 충전이 가능하다.

 

과천시 지역화폐 과천토리는 지역 내 음식점, 병원, 학원 등 1천6백여 개의 지정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등록 가맹점 정보는 경기지역화폐 앱이나 과천시청 누리집(www.gccity.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각 가맹점에도 과천토리 가맹점 스티커가 부착돼 있어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할인행사는 2월 1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되며, 이 기간 동안에는 카드형 지역화폐로 30만원을 충전하는 경우, 충전금액의 10%인 3만원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기간 중 예산 소진 시에는 자동 종료되며, 예산 소진 이후에는 평상시와 같이 6%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지역화폐 인센티브 확대 제공으로 설 명절을 나는 시민들이 좀 더 풍요로운 명절을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란다. 과천시는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정책을 고민하고 추진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기자 사진
더존뉴스 경기취재본부장 신부경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