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양시, 29일까지 ‘장애인 보조기기 지원사업’ 집중 신청기간 운영

지원품목 42개…연간 지원금액 200만원 내 최대 3개까지 확대

신부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10:37]

안양시, 29일까지 ‘장애인 보조기기 지원사업’ 집중 신청기간 운영

지원품목 42개…연간 지원금액 200만원 내 최대 3개까지 확대

신부경 기자 | 입력 : 2024/02/01 [10:37]

▲ 안양시 청사


[신부경 기자] 안양시는 저소득 장애인의 일상생활 편의와 복지 증진을 위해 보조기기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이달 1일부터 29일까지 한 달간 집중 신청기간을 운영한다.

 

지원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의 등록장애인으로 지체, 뇌병변, 시각, 청각, 심장, 호흡기, 지적, 자폐성, 언어 장애인 등이다.

 

보조기기 품목은 기존 총 38개에서 올해 42개로 확대됐다. 대상자는 장애 유형에 따라 ▲(신규)차량 내 착석을 위한 좌석과 방석, 액세서리, 개조용품 ▲(신규)특수 키보드 ▲(신규)특수 출력 소프트웨어 ▲(신규)표준네트워크 전화기(영상 전화기) ▲전동침대 ▲목욕의자 ▲문자판독기 등을 신청할 수 있다.

 

또 1인당 1개 품목으로 한정됐던 지원 교부 기준도 연간 지원기준액 200만원 범위 내에서 최대 3개 품목으로 확대됐다.

 

지원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주민등록주소지 행정복지센터로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다만, 타 지원사업으로 보조기기를 지원받고 있는 경우 신청할 수 없고, 내구연한이 미도래한 품목을 분실한 경우에는 동일한 품목을 지원받을 수 없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장애인의 경제적 부담을 낮추고 삶의 질도 높일 수 있는 촘촘한 정책 추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자 사진
더존뉴스 경기취재본부장 신부경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